서류 준비의 중요성

 

사람들과 상대하면서 구두로 계약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문서로 계약한 내용도 나중에 구두로 협상을 해서 조건을 바꾸고 그 내용을 적어 놓지 않는 경우도 많습니다. 서로의 편의를 봐서 그렇게 할 수 있지만 나중에 혹시 문제가 생겼을 경우 문제 해결을 하는데는 서류 미비가 많은 문제를 일으킵니다. 
 
정부기관과 상대를 하거나 소송이 걸릴 경우 또는 파산을 할 경우 가장 중요한 것은 서류입니다. 소송을 할 때 상대방이 나한테 얼마를 빌려갔다는 증거를 제출 해야지만 그 돈을 받을 수 있게 판결을 해 달라고 할 수 있습니다.  세금 보고서에 $3,000 을 사업 용도로 써서 공제해 달라고 할때 지출 내역을 증명하지 못하면 문제가 됩니다.  세금 감사가 걸렸을 경우 서류로 증명을 못하면  그 누구도 내 말을 믿어 줄 사람을 없습니다.   
 
유언장을 남겨 놨는데 그 서류를 찾지 못할 경우 법원에서는 어쩔 수 없이 주법대로 재산을 분배 할 수 밖에 없습니다.  또 일부 금액만 내면 어카운트가 콜렉션으로 넘어가지 않을 거라 해서 돈을 냈더니 언제 그랬냐는 듯 전혀 딴말을 하고 부인 할 경우 협상했었다는 것을 증명하려면 그 내용이 적혀 있는 서류를 제출해야만 합니다.
 
파산을 할 경우 크레딧 카드 고지서, 집 융자 서류, 자동차 론 서류 등등 내가 갚아야 하는 총 발란스가 얼마인지, 이자는 몇 퍼센트인지, 또 어카운트 번호는 무엇인지를 보여줄 수 있는 서류가 있어야 합니다.   파산 케이스에서 채권자가 클레임을 걸었을 경우 그 금액이 맞는지 확인하는 방법은 나한테 있는 서류를 제출 하는 것입니다. 채권자가 $10,000 을 갚으라고 클레임을 걸었는데 그 중 $1,500 을 낸 체크 카피가 있으면 페이먼트를 했었다고 증명할 수 있지만 체크 카피가 없이 아무리 돈을 냈었다고 말해도 들어 주지 않습니다.   
 
서류에 또 하나 중요한 점은 원본을 간직 하는 것입니다.  특히 직접 서명한 계약서라던지 융자를 받은 서류를 다른 목적을 위해 다른 사람한테 전달 해야 할 경우 꼭 카피를 만들어서 사용하고 원본은 꼭 간직해야 합니다.  매달 오는 크레딧 카드 내역서나 온라인에서 출력 할 수 있는 은행 서류는 다시 받을 수 있으니 괜찮지만 가게를 사고 판 서류라던지 증인이 서명한 유언장 등의 서류는 안전한 곳에 보관해야 합니다. 그 어떤 용도라도 원본이 필요한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그 점을 기억하고 누군가  나의 서류를 요청한다면 사본을 만들어서 사용하도록 하는 것이 습관이 되어야 합니다. 
 

 기사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