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리카락 적은 그대에게 ‘희소식’ [네트워크병원 나세르)

[ 시티저널 신유진 기자 ] 최근 탈모 인구가 증가하면서 모발 이식과 두피 관리에 관한 관심이 많아 지고 있다.

 

나세르 모발이식센터 조준호 원장에 따르면 현재 남성형 탈모의 치료 방법은 크게 약물요법과 수술적인요법이 있다.

약물 요법은 주로 피나스테라이드 혹은 두타스테라이드라는 성분의 약물을 단독으로 혹은 병행해 사용한다.

이러한 약물들은 주로 두피 앞쪽 보다는 정수리를 포함한 두피의 뒷부분 탈모에 효과적이며 모발의 숫자를 늘리기 보다는 모발의 두께와 성장속도를 높여 모발의 전체적인 부피를 증가시켜 주는 방법이다.

따라서 모발이식과 탈모약물을 적절히 사용하면 남성형탈모를 효과적으로 개선시킬 수 있다고 조 원장은 설명했다.

조 원장은 “모발이식은 자신의 모낭을 채취해서 이식을 해야 한다는 한계점은 있지만 현재까지 가장 진보되고 궁극적인 탈모의 치료 방법이라 할 수 있다”며 “모발이식은 이식모낭의 채취 방법에 따라 절개식과 비절개식의 두가지 방법이 있다”고 말했다.

절개식은 비교적 탈모의 영양을 거의 받지 않는 후두부에서 두피를 떼어 모낭을 하나씩 분리해 탈모가 있는 부위에 이식하는 방식이다.

비절개식은 펀치와 흡사한 수술 도구를 이용해 역시 후두부에서 모낭 단위별로 하나씩 채취해 탈모가 있는 부위에 이식하는 방법이다.

비절개식 방법이 최근 유행처럼 번지고 있지만 두 방식 모두 장단점이 있기 때문에 상황에 따라서 적절한 방식을 이용해 이식해야 만족스러운 결과를 얻을 수 있다고 조언했다.

조준호 원장은 “모발이식 전문병원 중 절개식 혹은 비절개식 중 한가지 방식만을 고집하는 병원 보다는 두가지 방식중 환자에게 더 유익한 방식을 선택해 수술 할 수 있는 병원을 택해야 한다”며 “아직까지 우리나라는 모발이식전문의 제도가 없고 모발이식을 전문적으로 수련하는 특정 전공과도 없기 때문에 미국모발이식전문의(ABHRS)가 있는 모발이식 전문병원을 선택하는 방법도 모발이식 병원을 택하는데 중요한 기준이 될 수 있을 것이다”고 당부했다.

-�, $ 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