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생활 상담소 시민권 신청 무료 클리닉

한인 생활 상담소(소장 김주미)는 오는 7월 20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1시까지
Bitter Lake 센터에서 ‘무료 시민권 신청’ 행사를 개최한다.

시애틀시 이민ㆍ난민국과 협력해 열리는 이번 행사에서는 자원봉사 인력과
시간의 한계상 한인은 상담소를 통해 예약한 25명에게만 혜택이 주어지므로
한인 생활 상담소로 전화해서 미리 예약해야 한다.

상담소는 이날 이민 전문 변호사ㆍ법무사ㆍ통역사 등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시민권 신청에 필요한 모든 서류 준비를 별도 비용 없이 무료로 도와준다.

시민권 신청 대상자는 만 18세 이상으로 최소 5년 이상 미국 내 합법적인
영주권자(미국 시민권자와 결혼한 경우는 3년) 여야 하며 5년 기간 중 2년 6개월
이상을 미국 내에서 체류 했어야 한다. 5년 중 한번에 1년 이상을 외국에서
체류한 경우는 대상자에 포함되지 않는다.

이 같은 조건을 갖춘 영주권자가 시민권 신청을 원하면 ▲영주권 카드
▲5년 동안 거주지 주소 목록과 거주했던 날짜 ▲5년 동안 직장 이름과 주소,
일한 날짜 ▲영주권 기간 중 외국 여행 관련 기록 ▲세금 환급 기록 W-2 양식
▲시민권 신청비용 1인당 725달러(저소득층은 할인 또는 면제됨) 등을 갖춰야 한다.

예약: 한인 생활 상담소 (425) 776-2400
무료 시민권 신청 클리닉 장소: Bitter Lake Community Center
13035 Linden Ave N. Seattle, WA 98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