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기 먹어야 힘나고 건강하다?

 

별다른 이유 없이 기운이 없고 나른하며 힘이 없을 때, 수술 후 힘들어서, 질병으로 체력이 부족할 때 등등의 원인으로 원기를 회복하기 위해 선택하여 먹는 것이 한국 사람에게는 고기입니다. 흔히 소뼈나  소꼬리를 진하게 달여 국물을 내어 먹거나, 더운 여름이면 이열치열이라 하여 삼계탕을 먹습니다.

또한, 성장기 아이들에게 고기와 생선, 우유를 잘 먹여야 성장과 건강에 도움이 된다고 말합니다. 그 결과 실제로 한국인의 평균 신장이 커졌다고 하며, 북한에서는 남자가 165cm 넘으면 ‘꺽다리’라 불린다는대 한국 남성의 평균 키는 173cm, 여성은 161cm로 100년 전보다 10cm가 더 커졌다고 합니다. 세계 최장신 국가는 네덜란드로 남성의 평균 신장이 182.5cm로 세계에서 제일 키가 크다고 합니다.

과연 매일 고기를 먹어서 키가 커졌다고 하는 말이 어느 정도 맞을지도 모릅니다. 그러나 학자들은 사회적 요인과 문화적 요인이 발달하고 빈부의 격차가 줄어들어 부()가 평등해지면 인간의 신체적 성장에 영향을 준다고 지적하였습니다. 이 시대는  마켓에서 손쉽게 고기를 사서 먹을 수 있는 세상이라 빈부와 관계없이 누구나 매끼 고기를 먹을 수 있습니다. 요즈음 아이들은 실제로 매끼 고기를 먹고, 고기가 없으면 밥을 먹지 않고 투정부리며 채소를 멀리하는 경향이 많이 있습니다. 매일 식단에 동물성 단백질인 계란, 소시지, 햄, 우유, 생선과 고기가 있어야 하고 또 그것들을 먹어야 힘이 나고 영양분이 풍부한, 건강에 좋은 음식을 먹었다는 생각하는 것이 현실입니다. 일부 의학자들도 아이들의 성장에 동물성 단백질이 꼭 필요하다고 말하고 성인들도 그것을 먹어야 한다고 말합니다. 언제부터 한국 사람의 식사가 고기 위주 였습니까? 불과 2~30년밖에 되지 않았습니다. 교민들은 미국에 살면서 한국보다 고깃값이 상대적으로 저렴하므로 많이 먹고 있습니다. 동물성 단백질을 많이 먹어온 지금 남녀노소 관계없이 많은 사람이 질병에 노출되고 있습니다. 요즘 아이들은 발육에 좋다고 우유를 늘 마시고 있으며, 어린 학생들이 당뇨병을 앓고 있고, 알레지 증상 등이 심화하고 있는 현상은 지나친 육식위주의 식사가 원인이 되고 있다고 지목하고 있습니다.

왜 지나치게 고기를 먹으면 나쁘다고 하는 것일까? 고기를 많이 먹으면 몸의 대사 과정에서 노폐물을 많이 만들어내는데, 노폐물 양이 배설되는 것보다 더 많아져서 배출되지 않으면 몸은 어떻게든 배출시키려고 하는 다양한 과정에서 여러 형태로 몸이 반응하여 다양한 형태의 질환으로 나타난다고 합니다. 현재 한국에서 전 국민의 10% 이상이 당뇨병으로 추정된다고 발표하였습니다. 이 정도면 감기처럼 전염병이라 볼 수 있을 만큼 심각한 상태이고 교민들도 그 수가 만만치 않습니다. 고기를 많이 먹게 되면 노폐물이 많아 췌장 세포의 인슐린 저항성이 높아 당뇨 질환이 생기는 하나의 요인으로 보고 있습니다. 동물성 단백질 과다 섭취는 피를 나쁘게 만들어 혈관에 노폐물이 쌓이는 동맥경화증, 고혈압과 심혈관 질환을 유발하고, 어혈이 생겨 생리불순과 생리통이 심하게 일어날 수 있습니다. 또한, 육식이 체질에 맞지 않으면 체세포의 열과 습이 생겨 알레지 질환(비염, 천식, 피부염)과 여러 질환이 생길 수 있다고 합니다. 몸 안의 노폐물은 염증인자를 만들어 각종 질환을 야기할 수 있으며, 류머티스와 같은 면역질환도 생길 수 있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노폐물이 쌓여 몸 안에 염증인자가 돌아다녀 병을 일으키는 요인이 되는데도, 기력이 부족하고, 몸이 허해서 보양식인 흑염소와 같은 동물성 단백질을 먹는 것은 불에 기름을 붓는 격이 됩니다. 

최근에는 먹지 못해 생기는 질환보다는 과다섭취로 생기는 질환이 더 많다고 보고 있습니다. 고기를 먹지 말라는 것이 아니라 적당히 먹고 더욱 중요한 것은 체질에 맞게 먹어야 합니다. 태양인은 모든 고기가 해롭고, 태음인 소고기, 소양인은 돼지고기, 소음인은 닭고기가 건강에 이롭습니다. 고기가 우리에게 다 좋은 것은 아니며 고기를 모두 먹는 체질은 없습니다.

우리의 몸은 무엇을 먹는가에 따라 피와 근육이 만들어지고 몸의 기능에 영향을 주어 건강을 좌지우지합니다.

 

 

당신도 고기를 많이 먹습니까?

우리 몸에는 비밀이 있는데, 각자의 체질을 말합니다.

사람은 각자 체질이 있으나 믿지 않으며 스스로를 모를 뿐입니다.

자신의 체질을 알면 건강이 보이는데, 당신은 어느 체질입니까?

자료제공: 사상체질 한약방

253)536-5441

http://mail.naver.com/readReceipt/notify/?img=vfeTD6Cd1B%2BohAn%2FFJe9pAulFxuma6MwMo2mFrKrKxF0Mq2wMqMmMxI4Kqi0tzFXp6UZFLl5WLl51zlqDBFdp6d5MreRhoR0bX3cpBigbrkC%2BH3np6RobSloWrd%3D.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