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성 질환 2

[心身 건강 묵상]   어머니와 단둘이 사는 청년이 있었다
그런데 어느날 청년은 외출에서 돌아오다가 뜻하지 않게 교통사고를 당했다.
소식을 듣고 몹시 놀란 어머니가 가슴 졸이며 병원에 달려갔지만, 불행히도 청년은 이미 눈을 실명하고 말았다
멀쩡하던 눈을 순식간에 잃어 버린 청년은 깊은 절망에 빠져 자신에게 닥친 상황을 받아들이려 하지 않았다.
그는 어느 누구와도 한마디 하지 않고 마음의 문을 철저하게 닫은 우울하게 지냈다. 바로 곁에서 모습을 말없이 지켜보는 어머니의 가슴은 찢어질듯 아팠다. 그러던 어느날, 청년에게 기쁜소식이 전해졌다. 이름을 밝히지 않은 누군가가 그에게 왼쪽눈을 기증하겠다는 것이었다.
깊은 절망감에 빠져 있던 그는 사실조차 기쁘게 받아들이지 못했다. 결국 어머니의 간곡한 부탁으로 한쪽눈 이식 수술을 마친 청년은 한동안 붕대로 눈을 가리고 있어야 했다.
그때도 청년은 자신을 간호하는 어머니한테 앞으로 어떻게 애꾸눈으로 살아가냐며 투정을 부렸다, 하지만 어머니는 청년의 말을 묵묵히 듣고만 있었다. 시간이 지나 드디어 청년은 붕대를 풀게 되었다.
그런데 붕대를 모두 풀고 앞을 순간!
청년의 눈에는 굵은 눈물방울이 떨어지고 말았다. 그의 앞에는 한쪽눈만 보이는 어머니가 애틋한 표정으로 아들을 바라보고 있었던 것이다. “두눈을 다주고싶었지만,…”. 그러면 장님 몸뚱이가 네게 짐이 될것같아서청년은 이상 아무 말도 할수없었고 하염없이 눈물만 흘렸다 .

사람은 세월이 흘러감에 따라서 젊었을 때는 생각할 수도 없었던 여러가지 증상들이 나타난다. 생활환경의 개선과 의술의 발달로 평균 수명이 연장되었음은 부인할 없으나 간단한 증상으로 고통받으며 그날그날을 연명해 가는 노인분들이 많다. 현대의학적으로는 원인을 규명할 없으나 한방의학적으로 치료가 되는 것이 노인성질환이다

 1) 노인이신 어머님이 변비로 고통이 심해요. 좋은 치료법 없을까요?
) 저희 어머니께서는 70세입니다
 
젊어서부터 조금씩 변비로 고생을 하였으나 지금은 양약을 먹어야만 일주일에 한번씩 대변을 보며 심한 경우에는 관장도 되지 않아서 파내기도 하는데 고통이 이만저만 심한 것이 아니랍니다
 
젊어서 너무 고생만 하시다가 이제 생활이 안정되니 이러한 고통이 있는데 무슨 좋은 방법이 없을까요?
 
노인성 변비 진음 부족 …. 보음사화탕, 보음익기전 처방 쓴다.
) 젊어서 먹고 시원하게 배변이 때는 대변의 중요성을 깨닫지 못하지만 변비로 번만 고생을 보면 중요성을 새삼 느끼게 됩니다
 
노인성 변비의 원인은 진음부족이 제일 많은데 진액을 보충해 주기 위한 처방으로는 보음사화탕, 보음익기전, 소풍순기환 등이 있습니다
 
간혹 치매증과 동시에 변비가 오는 경우가 있는데 이런 것은 진액부족이 원인이므로 보음요법을 쓰면 가지가 함께 치료됩니다
 
민간요법으로는 소자와 마자인을 같은 양으로 가루로 만들어 쌀가루와 함께 죽을 쑤어서 수시로 복용하면 많은 도움이 되기도 합니다
  
2)
연로하신 아버님이 다리에 힘이 없어요. 툭하면 넘어지는데 그럴까요?
) 저희 아버님께서는 걷는 것이 항상 불안하며 툭하면 넘어져서 허리도 다치고 무릎을 것이 두번이 아니랍니다. 물론 연세가 78세니까 모든 기능이 쇠약해진 탓이겠지만 저희 아버님께서는 특히 다리에 힘이 없으신 같습니다
 
좋으신 고견이 있으시면 부탁드립니다
 
다리에 힘이 없는 것은 노화의 신호탄! 정과 기를 보강하는 고진음자 처방이 효과
) 인간이 태어날 때는 머리부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