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대찌개 냄비로 진짜 부대찌개를!!! 한국에서처럼 드세요 mikook

<카라신 통3중 부대찌개 스테인레스 전골냄비> www.mikook.com


라면사리 하나 추가요!!!ㅎㅎㅎ꼬들꼬들한 라면이 익으면 뜨겁지만 후루룩~~ 금새 없어지는 라면 사리^^
부대찌개하면 놀부 부대찌개 생각나시나요?

그런데 이런 부대찌게 냄비에도 트랜드가 있답니다.
요즘 한국에서는요~ 새로 생기는 부대찌게 음식점들이나, 끓이면서 먹는 찌개집들은~
바로 요 찌개 냄비로 바꾸는 추세랍니다.


냄비의 재질이나 싸이즈는 식구에 맞춰서 고르시면 되실거구요,
레서피가 워낙 잘 발달되어,
냄비만 똑같아도 그 맛집에서 먹는 느낌이 물씬 납니다.


오늘은 제품소개보다는,,, 수다한번??^^

부대찌개하면 부대찌개의 원조 의정부 부대찌개입니다.
요즘은 부대찌개 골목으로 아예 자리매김 되어있을 만큼 부대찌게집들이 모여있습니다.
하지만 모두가 같은 맛을 내지는 않죠 ㅎㅎㅎㅎ

수 많은 부대찌게집 중에서 원조 중의 원조는 사실 몇집 안되는데요. 그 옛날 소싯적, 제가 가던 곳을 살짝 말씀드리면….


이야기는 어느 허름한 가게에서 시작됩니다.
어디선가 할머니가 이따만하게 크은~~넓고 오목한 냄비를 들고 오십니다.
그곳에는 먹음직스러운 뽀얀 육수와 함께 냉면 사발만큼 큰 재료들이 가득히 들어있어요
그리고는 높고 큰 양은 뚜껑을 무심하게 덮어놓고!
스탠 냉면 사발 한가득, 금방 찧은 마늘에 숟가락 하나 턱 꽂아서 테이블에 놓으십니다.
할머니가 말씀하십니다. ’마늘은 지금 넣지마. 팔팔끊으면 이만큼 넣어’
그 이만큼은 주먹 만큼 정도..
그렇게 많이? 그리고 마늘을 나중에?
우린 어리니까..근데 그집이 제일 맛있으니까, 네~~~합니다.


근처 살았던 것도 아닌데.. 그 맛을 못 잊어서 1호선 의정부행을 타고 가거나,
승용차 하나에 친구들을 꾸역꾸역 밀어넣고.. 가서 먹은 소중한 기억..


어느날 부대찌개골목이 생기면서, 할머니네 가게는 사라졌어요.
그 골목 안에 계실 것 같아 우리는 열심히 가게 안을 들여다 보았더랬어요..
결국 할머니집은 못찾고 다른 부대찌게집에 들어가 할머니의 부고 소식을 전해들었죠…….


그 후론, 의정부에 갈 일이 없었습니다.


부대찌개 한 그릇에는 선한 웃는 눈빛으로 끄더끄덕 하시던 외할머니같은 할머님.. 그런 추억이 다행히 저에겐 있습니다.
그 후 저의 부대찌개의 비법은 마늘 나중에 넣기! 많이 넣기 입니다^^


베트남 모자 거꾸로 해놓은 것 같은 냄비에서 점점 변하고 변해 이렇게 이쁘고,
전체적으로 열전도 잘 되는 짜잔~~부대찌개냄비ㅎㅎ


이제 우리 아이들의 부대찌개 냄비는 이런 모양이 아닐까요?
집에서 식탁 가운에 떡하니 냄비놓고 숟가락 하나씩 들고 막 퍼먹는...ㅎㅎㅎ


부대찌개든 김치찌개든 찌개는 요냄비에 하셔야 제맛이지요^^

부대찌개 냄비 사러가기 www.mikook.com

 

File Upload

Please upload one of the following file formats: jpg, png, jpeg

by 미쿡언니
01/21/19 @05:21 pm
1097
0
0
새글쓰기
목록
수정
지우기

댓글 0 댓글쓰기

게시판 이용안내

게시판 용도와 맞지 않는 비방, 욕설이 포함된 글은 저희 사이트의 운영 방침에 따라 작성자의 의견없이 삭제 될수 있음을 미리 알려드립니다.

댓글변경

취소

게시판 이용안내

게시판 용도와 맞지 않는 비방, 욕설이 포함된 글은 저희 사이트의 운영 방침에 따라 작성자의 의견없이 삭제 될수 있음을 미리 알려드립니다.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