잇몸이 살아야 치아도 산다……

오늘은 임플랜트와 다른 타픽으로 이야기를 풀어 나가도록 하자.  임플랜트 치료도
중요하지만 임플랜트를 있다면 그것 또한 중요하지 않을까?……

우리는 32 개의 영구치를 가지고 태어난다. 그런데 나이가 들면서 치아 주변의 잇몸을
서서히 잃어버리게 된다.  그럼 대부분의 환자들이 그냥 나이 탓이려니 하면서 받아
들인다.  그리고 점점 내려가는 잇몸을 이상 끓어 올리려는 생각은 하지 않는다. 
그리고 일반 로컬 치과의사들도 잇몸 이식 수술을 권유하지 않는다 왜냐면 치료를
하고 나면 환자들이 많이 아파하고 그리고 치료의 결과도 뚜렸하지 않아서 잇몸 이식을
했는지 안했느지 분간도 안가기 때문이다. 

이렇게 많은 환자들은 아프지 않으면 별로 신경을 쓰지 않는 잇몸 퇴축병……..
과연 그냥 보고만 있어야 할까?……  첫째로 잇몸이 내려가면 다음에는 뼈도 같이
내려간다.  그렇게 뼈도 내려가고 나면 치아가 점점 흔들거리면서 잃어버리게 되는
것이다.

물론 잃어버린 치아는 임플랜트로 다시 복원을 할수 있다고 하지만 만약 미리 잇몸
퇴축을 막아 버린다면 구지 치아를 잃어버리지도 그리고 임플랜트를 하지 않을 수도
있을 것이다.    그럼 치아의 잇몸이 내려가는 여러가지 이유를 살펴 보자.

  첫째는 여러분들도 아는 구강의 청결도와 정기적인 치석, 치태 클리닝의 부족이다. 
이런 치석 치태들이 치아에 끼어 있으면 주변의 잇몸이 염증이 생기면서 붓고 피가 
나기시작하면서  점점 잇몸이 내려가는 첫번째 이유이다.  그리고 두번째로는
과도한교합력이다.  치아를 너무 물거나.. 특정한 치아로만 힘이 몰리게 되면 잇몸
퇴축이 일어난다.  그럼 잇몸 퇴축이 일어났을 때는 어떻게 치료 해야 될까?….

가장 소극적 치료로는 이미 진행된 잇몸 퇴축이 나빠지지 않도록 유지하는 것이다. 
유지 방법에는 정기적인 클리닝이 가장 흔한 방법이다.  그럼 이렇게 정기적인
클리닝을 하면 잃어버렸던 잇몸이 돌아 올까? ……

한번 내려간 잇몸은 그냥 돌아오지 않는다.  가장 적극적인 치료로는 내려가 있는
잇몸에 잇몸 이식을 하는 치료를 하면 잃어 버렸던 잇몸을 다시 되살릴수 있다. 

예전에는 잇몸 이식 수술이라고 하면 아프고 이식하는 잇몸을 천장에서 떼어와야
하기 때문에 많이 치료를 할수도 없을 뿐더라 치료 자리 보다 입천장이 아픈 경우가
많아서 많이 꺼려하던 치료였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기술의 발달로 이제는 이상
잇몸을 입천장에서 떼어오지 않아도 된다.  인공 가공된 멤브레인 이란 것을 이용해
잇몸 이식 수술을 하면 많은 양의 잇몸을 한번에 이식 할수도 있어서 수술의 횟수가
많이 줄어든다.  그리고 멤브레인의 양에 제한이 없기 때문에 충분한 양의 이식이 
가능하다 그래서 잇몸 이식도 훨씬 안정적이고 결과가 좋다. 

그럼 상기의 환자 케이스를 보고 이야기 하기로 하자. 
케이스의 환자는 50대의 여성으로 사진에서 보듯이 잇몸 퇴축이 아주 심하게 있는
상태 였다.  더군다나 이분은 이미 예전에 치주치과에서 잇몸 이식을 받았던 분이었는데
지금은 여전이 잇몸 퇴축이 너무 심해서 치아의 뿌리들이 심하게 보이는 케이스 였다. 

이렇게 한번 수술한 케이스는 다시 수술하기가 더욱 어렵고 결과도 만족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인공 멤브레인을 통해서 잇몸 이식 수술을 받고 약 3개월만에
이렇게 벗겨진 치아들이 환자 본인의 잇몸으로 다시 덥혀서 심미와 기능을 함께 잡은
케이스 였다.  만약 이렇게 그냥 두었다면 점점 잇몸 퇴축이 심해서 치아를
잃어버렸을 것이다.  

나도 혹시 이런 잇몸 퇴축된 치아가 있다면 늦기전에 이식을 생각해 보는 것도
현명하다 하겠다.  그리고 한발 나아가 이런 이식을 성공적으로 이끌어 낼수 있는
닥터를 찾는 것도 현명하다 하겠다.

 

이관무 임플랜트 보드 서티파이드 전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