틀니가 너무 싫어요…..

 

환자분은 오랫동안 전치부 앞니를 잃어 버린 환자였다그래서 브릿지를 하자니 주변치아가 너무 약해서 브릿지를 하기에는 위험이 있어서 그래서 부분 틀니를 오랫동안 착용했던 환자분이셨다그러나

  이상 틀리착용에 질렸던 분이어서 임플랜트를 이용해서 틀니를 벗어나려고 찾아오신 분이다일단 초진 사진을 보기에는 다른 문제는 없어 보인다하지만 잇몸의 밑의 뼈를 보면 쉽지 않은 케이스라는 것을 있다치아를 오래동안 일어버린 분들이나 오랜동안 착탈식 틀니를 끼고 있던 분들의 뼈는 점점 얇아지고 좁아진다왜냐면 뼈는 보철물에서 눌리는 압력 (Prosthetic Pressure) 좋아하지 않는다그래서 이렇게 3차원적인 CT 스캔을 하면 뼈가 종이 처럼 얇아진 것을 많이 보게 된다.   그럼 이런 종이 처럼 얇아진 뼈를 어떻게 복원하는가에 따라서 임플랜트를 성공적으로 있고 그렇지 않을 수도 있다.  일단 환자분은  텐팅 스쿠루를 이용한 골이식 증대술이 필요한 경우였다.   여기서 텐팅 스쿠루란 이식과 함깨 이식한 골이 눌리지 않게 조그만 스쿠루를 심어서 이식한 골을 보호해 주는 것을 말한다.

이런 케이스를 할때는 이식된 골이 노출되지 않도록 잇몸을 덥어주는 것이 성공의 키를 쥐고 있다그래서 많은 양의 감장절개가 필요하다그래서 수술후의 회복도 다른 수술보다 힘이 든다그렇지만 시간이 만병 통치의 약이라고 하지 안았나….

그렇게 뼈와 임플랜트 이식후에 8개월 뒤에 임플랜트 브릿지로 마무리 케이스이다

만약 나도 오랜 동안의 틀니로 주변의 뼈가 많이 얇아지고 없다면 이런 경우의 임상 경험이 풍부한 담당의를 찾는 것도 현명한 일이라 하겠다.